연예인야구대회

뉴스

‘이한갈 3점 홈런·최윤빈 3타점’ 이기스, 스마일야구단 꺾고 2승2패

  • 안준철 기자
  • 입력 : 2018.06.25 21:22:50   수정 : 2018.06.25 22:35:59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매경닷컴 MK스포츠(남양주) 안준철 기자] 연예인야구단 이기스가 5할 승률에 복귀하면서 플레이오프 진출을 위한 반등을 예고했다.

이기스는 25일 경기도 남양주시 에코월드 제2구장에서 열린 제1회 MK스포츠배 연예인야구대회 스마일야구단과의 제1경기에서 3점 홈런을 때린 이한갈과 3타점과 중요한 순간에 마운드에 올라 역투한 최윤빈의 활약에 힘입어 14-8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이기스는 대회 전적 2승2패를 만들며 최종전 결과에 따라 플레이오프에 진출할 가능성을 높였다. 반면 스마일야구단은 경기 중반 역전에 성공했지만, 뒷심부족으로 대회 4연패로 최하위에 머물렀다.

40075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 "제1회 MK스포츠배 연예인야구대회" 스마일야구단과 이기스 경기가 25일 오후 경기도 남양주시 별내면 에코 제2야구장에서 벌어졌다. 4회말 무사 2, 3루에서 이기스 이한갈이 3점홈런을 치고 동료들의 축하를 받고 있다. 사진(남양주)=김영구 기자
이기스는 1회말 기분 좋은 선취점을 올렸다. 1번타자 김도형의 3루타와 최윤빈의 희생플라이였다. 2회말에는 2점을 추가했다. 이한갈의 2루타와 이선의 적시타, 계속된 만루에서 김도형이 밀어내기 사구로 3-0을 만들었다.

이기스 선발 김시현에 막혔던 스마일야구단은 3회초 1사 후 지승현이 중전안타로 출루한 뒤 상대 야수선택으로 3루까지 진루했고, 오경석의 타석 때 나온 폭투로 홈을 파고들었다. 하지만 황현희의 중전안타성 타구를 이기스 2루수 박재정이 몸을 날려 잡은 뒤 2루 주자까지 잡아내며 찬스가 이어지지 못했다. 이기스는 3회말 1점을 추가하며 4-1로 달아났다.

그러나 4회초 스마일야구단은 대거 4점을 뽑으며 5-4로 역전에 성공했다. 이기스 선발 김시현의 제구가 흔들리면서 볼넷과 사구가 이어진 틈을 놓치지 않았다.

물론 이기스도 호락호락 하지 않았다. 4회말 연속 3루타와 최윤빈의 적시타로 다시 역전에 성공한 뒤 이한갈 스리런 홈런으로 10-5까지 점수를 벌렸다. 이한갈의 홈런으로 흐름은 확 기울었다. 이기스는 4점을 더 뽑으며 14-5로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스마일야구단은 5회초 김인기의 안타와 최종훈의 2루타로 1점을 추격했고, 6회초 2점을 더 추가했지만 전세를 뒤집기에는 역부족이었다.

정규경기는 7회까지이지만 오후 7시 10분에 시작한 이 경기는 오후 9시20분에 6회초가 진행되면서, 경기 개시 2시간 10분 후에는 새로운 이닝에 들어갈 수 없다는 규정에 따라 6회초까지 앞선 이기스의 승리로 끝났다.

한편, 제1회 MK스포츠배 연예인야구대회는 매경닷컴 MK스포츠가 주관·주최하고 문화사업을 블록체인 시스템으로 선도하는 기업 ㈜케이스타그룹, 결혼정보업체 퍼플스, 박술녀 한복, 수앤블루, 라파153, 샘퍼니 거번배트, ㈜니콘이미징코리아, 스카이라인, 광동제약, ㈜루셀, ㈜C3, A great 카페, 아름다운사람들, 네일닥터, 아오라, 오디세이네일시스템, SPS KOREA 오더글러브, 한국화가 청곡 최윤섭 화백, 청병원이 협찬한다.

jcan1231@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팀 순위

팀 순위 표
순위 팀명 승률
1 공놀이야 4 1 0 1.000
2 폴라베어스 4 0 1 0.800
3 조마조마 3 1 1 0.750
4 이기스 2 0 3 0.400
5 개그콘서트 1 0 4 0.200
6 스마일야구단 0 0 5 0.000

개인 순위